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특징주] LG에너지솔루션, 상장 첫 날 시초가 59.7만원 출발 후 약세…코스피 시총 2위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2-01-27 09:21

'따상'에는 실패…SK하이닉스 제치고 코스피 '버금주'

사진=한국금융신문DB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이 상장 첫 날인 27일 코스피 시가총액 2위로 직행했다.

공모가(30만원)의 두 배로 시초가가 형성되지는 못해 이른바 '따상'에는 실패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유가증권시장에 신규 상장한 LG에너지솔루션은 시초가가 59만7000원에 형성됐다.

오전 9시 12분 현재 시초가(59만7000원) 대비 20%가량 하락한 45만원대에서 거래되고 있다.

LG에너지솔루션의 현재 주가 기준 시총은 111조7300억원 수준으로 SK하이닉스를 제치고 삼성전자에 이어 코스피 시총 2위에 올랐다.

LG에너지솔루션은 2020년 12월 LG화학에서 물적분할해 설립된 2차전지(배터리) 제조업체다. 최대주주는 LG화학(81.8%)이다.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 1월 18~19일 일반 공모주 청약에서 총 442만4470건 청약에 114조1066억원의 증거금을 모아 국내 IPO(기업공개) 사상 최대 신기록을 썼다. 앞서 기관 수요예측에서는 사상 처음 1조의 1만배인 ‘경(京)’ 단위의 주문액(1경5203조원)을 모으기도 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