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핀다, 연봉 직접 디자인 ‘커스텀패키지’ 도입…조직 규모 200명까지 확대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2-01-24 09:05

사내 추천 제도…입사자·추천자 각 1000만원씩 연금 지급

사진제공=핀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핀테크 기업 핀다가 기술개발과 재무, 마케팅 등 각 분야에 C레벨을 영입하고 서비스 고도화와 조직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업계 최초로 입사자가 연봉과 보상 총액을 직접 디자인하는 ‘핀다 커스텀 패키지’ 제도를 도입하고 올해 200명까지 조직 규모를 확장할 계획이다.

핀다는 이번 채용을 통해 조직 규모 확대에 속도를 내며 올해 연말까지 200명 규모로 조직을 확대한다고 24일 밝혔다. 핀다는 지난해 말 최고기술책임자(CTO)를 비롯해 마케팅과 재무부문의 최고책임자를 각각 영입하며 조직 뼈대를 갖췄으며, 각 영역에서 전문성을 두루 갖춘 인재들을 모아 서비스와 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는 포부다.

핀다가 업계 최초로 선보이는 ‘핀다 커스텀 패키지’는 입사자가 연봉과 보상 총액을 직접 디자인하는 채용 방식이다. 입사자는 계약 연봉과 리텐션보너스, 사이닝보너스 등 세 가지 옵션을 본인이 원하는 비율로 구성할 수 있다.

핀다 관계자는 “입사자들이 개인적으로 문의를 하거나 협상을 해왔던 부분을 공식적인 제도로 끌어올려 불필요한 고민을 덜어낼 수 있도록 만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핀다 커스텀 패키지 대상은 개발과 데이터 시니어 직군부터 시작되며, 추후 내부 조직 강화가 필요한 직군에 따라 우선적으로 적용된다. 주요 포지션은 기술분야 시니어 직군이며 △백엔드 △웹프론트엔드 △iOS △안드로이드 △데이터베이스관리자(DBA) △데이터엔지니어 등이다.

핀다는 사내 추천 제도도 개편했다. 사내 임직원의 추천을 통해 입사할 경우 입사자와 추천자 모두에게 5년간 각각 1000만원의 연금을 지급한다. 사내 추천 제도 활성화를 위해 내부 직원이 추천한 인재가 서류 지원만 완료해도 스타벅스 2만원 상품권을 제공한다.

이재경 핀다 피플팀 총괄은 “핀다의 모토가 ‘개인이 현금 흐름을 디자인할 수 있도록 돕는 회사’인 점에 비춰, 핀다에서 근무하는 분들 또한 자신의 커리어패스와 보상안을 스스로 디자인할 수 있도록 해보자는 취지로 도입했다”고 밝혔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