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세계협동조합대회 분과회의 주관

편집국

@

기사입력 : 2021-12-02 08:41

창립 60주년 성장경험 공유, 회원기관들 성장· 발전 지원

[이동규 기자]
농협중앙회 이성희닫기이성희기사 모아보기 회장은 지난 1일 서울 그랜드워커힐에서 열린 '제33차 세계협동조합대회' 개막식에 참석하여 한국 협동조합을 대표하여 참가자들을 환영하는 메시지를 발표한 후 오후 분과회의를 주관하였다.

이번 대회는 국제협동조합연맹(ICA) 창립 125주년과 1995년 맨체스터 대회에서 채택된 협동조합의 정체성 선언 25주년을 기념하여 전세계 협동조합인들의 롤모델로 관심을 받고 있는 한국에서 개최하게 되었으며, ‘협동조합 정체성-모두를 위한 지속가능발전을 향하여(Deepening Our Cooperative Identity)’라는 주제로 12월 3일까지 온·오프라인 병행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개막식은 85개국에서 한국을 찾은 약 400여명의 참가자를 비롯하여 화상으로 참여한 약 1,000여명의 전 세계 협동조합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으며, 농협중앙회는 이번 대회기간 중 ICA 글로벌 이사회, ICA 아태지역 총회, 국제협동조합농업기구(ICAO) 총회 등을 진행하였다.

특히, 이성희 회장은‘정부와의 관계를 통한 협동조합 정체성 점검하기’라는 주제로 진행된 오후 세션에서 농협 창립 60주년의 경험을 토대로 정부와 파트너십을 성공적으로 발전시킨 농협의 사례를 소개하고 해당 주제를 논의하였다.

이성희 회장은 개막식 환영메시지를 통해 “세계협동조합대회는 큰 변화의 시기마다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하는 나침반의 역할을 해왔다”며, “한국에서 개최되는 이번 대회를 통해 세계 협동조합 발전과 조합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새로운 길을 모색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ICA는 전 세계 협동조합을 대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비정부기구로 110개국 320개 전국단위 협동조합을 회원으로 하며 10억 협동조합인의 이익을 대변하는 기구이다.

농협중앙회는 전 세계 10대 협동조합으로 1998년부터 ICA 이사기관, ICA 아태지역 이사기관, ICA 농업분과기구(ICAO) 회장기관을 역임하고 있다.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