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원스토어, 상장예비심사 신청…SK스퀘어 첫 타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11-26 18:16 최종수정 : 2021-11-27 09:37

거래소, 26일 상장예심 신청서 접수
2022년 상반기 코스피 상장 목표

사진제공= 원스토어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토종 앱마켓 원스토어가 내년 상반기를 목표로 기업공개(IPO)를 공식 추진한다.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원스토어의 상장을 위한 주권상장예비심사신청서를 26일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는 SK스퀘어는 출범 후 첫 IPO 자회사 추진 사례다. 원스토어는 지난 11월 1일 SK텔레콤이 분할되면서 SK스퀘어 산하 자회사로 편입됐다.

원스토어는 SK텔레콤의 T스토어를 모태로 2016년 3월 SK플래닛에서 인적분할해 설립됐고 신청일 현재 SK스퀘워가 47.49%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원스토어는 지난 2020년 별도 기준 매출액 1552억원, 당기순이익 20억원을 기록했다.

상장 공동 대표주관사는 KB증권, NH투자증권이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