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인천공항공사, 외국인 이웃 위해 겨울 외투 400여 벌 기부

김관주 기자

gjoo@

기사입력 : 2021-10-14 16:16

김경욱 사장 “맞춤형 사회공헌 활동 확대…ESG 경영 실천 앞장서겠다”

지난 13일 인천국제공항공사 1층 로비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이 ‘외국인 이웃을 위한 공사 임직원 외투 나눔 행사’에 동참한 후 공사 임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인천국제공항공사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김경욱 사장)가 임직원들의 자발적 기부로 마련한 겨울 외투 약 400여 벌을 겨울을 겪어 보지 못한 더운 나라 출신 외국인들에게 전달한다.

14일 인천국제공항공사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외투 나눔 행사는 내일신문과 신한금융그룹이 주최하는 ‘제4회 외투나눔 대축제’ 일환이다. 공사가 기부한 외투는 행사 주관사인 사단법인 밥일꿈에 전달돼 세탁과 분류 등 과정을 거친 후 온라인 몰 신청 및 택배 등 방식을 통해 겨울 외투를 필요로 하는 외국인 이웃들에게 무료로 전달될 예정이다.

공사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을 위해 이번 행사에 동참했다. 겨울 외투가 필요한 외국인 이웃에게 임직원들의 외투를 기부함으로써 나눔의 가치를 확산하고 자원 재활용에도 기여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경욱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국가 간 이동과 이웃 간 소통이 쉽지 않은 상황 속에서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를 바탕으로 외국인 이웃들이 꼭 필요로 하는 겨울 외투를 전달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취약계층에게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맞춤형 사회공헌 활동을 확대함으로써 ESG 경영 실천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올해 상반기 ESG 경영 비전과 중장기 목표를 수립한 바 있다. 지난 6월 23일 ‘ESG 경영혁신 선포식’을 개최했으며 임직원 ESG 인식 제고를 위해 ▲친환경 텀블러 사용 확대 ▲아이스팩 재활용 및 친환경 주방용품 사용 ▲걷기기부․업사이클링․플로깅 비대면 자원봉사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인천공항과 가치그린 세상’ 사업을 통해 친환경 사회적 경제 조직 육성도 적극 지원하고 있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