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네이버파이낸셜, 오프라인 결제 서비스 확장 ‘네이버페이 앱’ 선보여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1-08-09 11:01

기존 페이포인트에서 카드까지 결제수단 확대 예정

사진=네이버파이낸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네이버파이낸셜이 주변 매장과 혜택 정보를 편리하게 받아볼 수 있고, 오프라인 결제와 주문하기에 특화된 ‘네이버페이 앱’을 선보인다고 9일 밝혔다.

네이버파이낸셜은 지난해 11월부터 네이버 앱을 통해 온라인에서 적립한 포인트를 오프라인 가맹점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새롭게 선보이는 ‘네이버페이 앱’을 통해 더욱 빠르고 간편하게 오프라인 결제와 포인트·멤버십 적립, 주변 매장과 혜택 등 맞춤형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네이버페이 앱’으로 지갑없이 간편하게 결제와 멤버십 적립, 쿠폰, 주문하기 등을 사용할 수 있으며, 오프라인 결제 수단은 기존 페이포인트에서 카드까지 추후 확대될 예정이다.

또한 해피포인트와 현대오일뱅크, 엘포인트, CU, GS포인트 등 약 50개 다양한 업종의 멤버십을 간편하게 관리할 수 있으며, 특히 CU와 GS25 편의점 현장결제 시 결제뿐만 아니라 포인트 자동적립까지 한 번에 가능하다.

네이버페이 앱 주문 메뉴에서 자주 방문한 매장과 최근 주문한 메뉴, 새로운 매장 찾기를 이용할 수 있으며, 주문 후 준비 상태까지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메뉴 선택과 결제까지 테이블에서 한 번에 가능한 스마트주문 역시 간편하게 QR코드를 찍어 이용할 수 있으며, 내 주변 매장의 페이백과 메뉴 할인 등 다양한 현장결제 혜택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최진우 네이버페이 총괄은 “네이버페이 앱 출시와 함께 신용카드 결제 기능을 추가해 온라인의 네이버페이 이용 경험을 오프라인에서도 함께할 수 있도록 이용자 중심의 기능을 모두 모았다”며 “보다 간편하고 안전한 네이버페이 앱을 더욱 고도화해 이용자들에게 개인화된 혜택 추천을 이어갈 것이며, 실제 생활에서 이용자들이 만족하며 쓰는 앱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