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롯데건설, ‘스마트 안전기술’ 도입해 안전 관리 강화

김관주 기자

gjoo@

기사입력 : 2021-08-06 10:21

넥밴드형 웨어러블 카메라로 360도 촬영, 현장 실시간 원격 모니터링

‘넥밴드형 웨어러블 카메라’ 모습. / 사진=롯데건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롯데건설(하석주 대표이사)이 현장 안전 관리 강화를 위해 ‘스마트 안전기술’을 도입했다고 6일 밝혔다.

롯데건설은 스마트 안전기술 중 하나인 360도 촬영 가능한 ‘넥밴드형 웨어러블 카메라’를 현장에 도입했다. 넥밴드형 웨어러블 카메라는 기존 건설 현장에서 사용하고 있는 액션캠과 달리, 목에 걸어 착용하기 때문에 두 손이 자유로워 안전 관리 업무 효율성이 높다.

이 카메라는 건설 현장 내 위험작업 관리와 평소 눈에 띄지 않는 사각지대까지 관리 가능하며 영상 녹화 및 실시간 스트리밍도 가능해 언제 어디서든 누구나 안전관 리를 할 수 있다.

사무실에서도 카메라를 통해 타워크레인 설치와 인상, 해체 등 건설장비 작업 시 실시간으로 현장 상황을 원격으로 진단하고 점검 지원이 가능하다. 녹화된 영상은 교육 자료에 활용할 예정이다. 현장에서는 고위험 작업 시 실시간 영상 공유로 밀착, 상주 관리를 강화해 나갈 수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이번에 도입한 웨어러블 카메라의 운용 효과를 분석해 현장 안전 관리 강화에 활용할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파트너사와의 적극적인 스마트 안전 관리 활동을 통해 현장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건설이 2016년부터 도입한 스마트 안전 관리 애플리케이션은 안전 관리의 공간적 제약을 해결하고 적시에 안전 관리 업무를 수행함으로써 업무의 효율성을 향상시킨 바 있다.

또한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롯데건설 및 파트너사 관리자는 현장의 고위험 작업 사항을 확인할 수 있고, 사고 위험 등급별로 담당 관리자를 선정하여 점검활동을 펼친다. 담당 관리자는 작업 시작 전 위험요인을 점검해 스마트 애플리케이션에 등록하고, 작업이 실시되는 중간에 안전 관리 대책이 이행되고 있는지 확인하는 등 작업 시작 전, 중, 후의 안전 관리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