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LH, 이달 전국 분양·임대주택 총 5252가구 공급

김관주 기자

gjoo@

기사입력 : 2021-08-02 08:18

파주운정3 A-17블록, 시흥장현 A-3블록 공공분양주택 총 1194가구 공급
오산세교2 A-15블록, 군산신역세권 등 국민·영구임대주택 총 4058가구 공급

시흥장현A-3 공공분양 조감도. / 사진=LH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이달 전국에서 총 8개 단지, 5252가구에 대한 입주자 모집공고를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달 공급하는 주택은 ▲공공분양 1194가구 ▲국민임대 3721가구 ▲영구임대 337가구이며, 경기도·강원도·전라남도·전라북도에서 공급된다.

‘공공분양주택’은 무주택 실수요자의 주택 마련을 위해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되며, 교통이 편리하고 유치원 및 학교, 상가 등 편의시설이 잘 갖춰져 있다.

신청 대상은 수도권에 거주하는 성년자인 무주택가구구성원으로, 입주자저축(주택청약종합저축, 청약저축) 가입자여야 한다. 공급 유형에 따라 가입기간, 납입횟수 등 충족 요건이 상이하다.

‘파주운정3 A-17블록’은 경기도 파주시 다율동 일원에 위치한 공공분양주택으로 8월 25일 입주자 모집공고 예정이다.

공급주택은 59㎡형 498가구, 84㎡형 162가구, 총 660가구로 모든 타입이 4Bay 구조다. 이 중 85%는 다자녀가구, 신혼부부, 생애최초 등을 위한 특별공급으로, 15%가 일반공급으로 공급된다. 주택형별 특별공급 신청이 미달될 경우 잔여 물량은 일반공급으로 전환된다.

모집일정은 오는 9월 초 청약접수, 9월 말 당첨자 발표, 11월 계약체결을 거쳐 2023년 10월 입주 예정이다. 접수일은 공급유형별로 다르며, 계약체결 또한 전자계약과 현장계약으로 구분 진행되므로 유의해야 한다.

‘시흥장현 A-3블록’은 경기도 시흥시 장곡동에 위치한 공공분양주택이다. 총 534가구(59㎡형 281가구, 74㎡형 180가구, 84㎡형 73가구)가 공급된다.

모집일정은 공고(8월 말), 신청·접수(9월), 당첨자 발표(10월) 등을 거쳐 2024년 2월 입주 예정이다.

‘국민임대주택’은 소득, 자산요건 등을 충족하는 무주택가구구성원에게 공급되며, 시중 시세의 60~80% 수준 저렴한 임대조건으로 최장 30년까지 거주할 수 있다.

공고일 기준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서 가구원수당 월평균 소득 70%(3인이하 가구기준 436만원)이하, 총자산가액 2억9200만원 및 자동차가액 3496만원 이하면 신청할 수 있다.

만 65세 이상 고령자, 장애인, 신혼부부, 지원대상 한부모가정 등은 우선공급이 가능하다.

‘오산세교2 A-15블록’은 경기도 오산시 탑동 일원에 위치한 국민임대주택으로, 오산세교2지구에서 최초로 공급되는 단지다. (▲26㎡형 206가구, ▲29㎡형 31가구, ▲37㎡형 231가구, ▲46㎡형 226가구, 총 694가구)

모집일정은 공고(이달 10일), 신청·접수(23~27일), 당첨자 발표(12월 7일) 등을 거쳐 오는 2022년 3월 입주 예정이다.

‘파주운정3 A-37블록’은 경기도 파주시 동패동 일원에 위치한 국민·영구임대 혼합 단지(총 1810가구)로, 이번 달에는 국민임대 1358가구(▲29㎡형 408가구, ▲37㎡형 380가구, ▲46㎡형 570가구)가 공급된다.

모집일정은 8월 중 공고, 내달 신청·접수, 12월 당첨자 발표 등을 거쳐 오는 2023년 2월 입주 예정이다.

‘시흥장현 A-6블록’은 경기도 시흥시 장현동 일원에 위치한 국민·영구임대 혼합 단지(총 1058가구)다. 이번 공급 가구 수는 국민임대 708가구(▲29㎡형 224가구, ▲37㎡형 148가구, ▲46㎡형 336가구)이다.

모집일정은 이달 중 공고, 내달 신청·접수, 12월 당첨자 발표 등을 거쳐 오는 ‘22년 10월 입주 예정이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