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우리금융, 장학금으로 미래 인재 육성 나서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07-27 13:37

장학생 500명에게 장학금 6억7000만원 지원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은 27일 서울 중구 우리금융 본사에서 다문화 자녀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자녀를 위한 6억7000만원 장학금을 비대면으로 전달했다./사진=우리금융그룹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다문화 자녀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자녀 500명에게 6억7000만원 장학금을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장학금 전달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장학금 전달식에는 손태승닫기손태승기사 모아보기 우리다문화장학재단 이사장과 장학생 대표 23명이 참석했다. 우리다문화어린이합창단이 영상으로 축하 공연을 했고 손태승 이사장과 대표 장학생이 함께 소통하는 시간도 가졌다.

전달한 장학금은 올해 안에 36개국 다문화 자녀(학업‧특기 장학생) 400명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자녀 100명 등 500명에게 6억7000만원을 지원한다. 장학금은 장학생들의 학비와 교재 구입 등 장학생 필요에 맞게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 참여한 김수정 장학생은 “장학생으로 선정돼 정말 기쁘다”며 “손태승 이사장님과의 소통으로 공부 비법 등에 관한 조언을 얻을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손태승 이사장은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인재들을 장학생으로 선정하게 돼 미우 기쁘다”며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늘 가까이에서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은 지난 2012년 우리은행 등 우리금융그룹 그룹사가 200억원을 출연해 설립한 공익 재단이다. 설립 이후 10년간 13회에 걸쳐 4700여 명에게 총 45억원 장학금을 지원했다.

현재 교육‧문화‧복지 사업을 활발히 별치고 있으며, 지속 가능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고자 우리금융그룹의 ESG(환경‧사회 공헌‧지배구조) 경영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