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세계百, 신혼부부 영향으로 가전 매출 증가

홍지인 기자

helena@

기사입력 : 2021-07-20 10:19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신세계백화점 본점 7층 삼성 가전 매장 전경. / 사진제공 = 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 본점 7층 삼성 가전 매장 전경. / 사진제공 = 신세계백화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지인 기자] 신세계백화점 가전 실적이 성장했다. 집콕 트렌드가 지속되면서 가전에 투자하는 고객이 늘어난 영향으로 풀이된다.

신세계백화점은 20일, 신혼부부 중심 가전 매출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세계백화점의 2030세대 가전 장르 실적을 살펴보면 올해 상반기 가전 매출은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보다도 50% 신장했다.

이에 따라 가전 브랜드도 잇따라 신제품을 내놓으며 시장 선점에 나섰다. 자신만의 색깔과 디자인을 고를 수 있는 새로운 가전 제품들이 출시되면서 신혼부부의 지갑을 열고 있다.

특히 올해는 이른 장마, 폭염 등 환경적인 요인까지 더해지며 편안하고 안락한 공간을 위해 에어컨, 제습기 등에 대한 수요도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신세계백화점 본점은 삼성전자와 엘지전자 매장을 기존 평수 대비 2배로 확대하고 상품 수도 약 20% 늘렸다. 올 여름은 휴가 대신 집에서 홈캉스를 즐기는 고객도 많아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대형 프리미엄 TV도 인기몰이 중이다.

장마철과 습한 온도를 대비한 프리미엄 친환경 제습기도 신세계 단독으로 먼저 선보인다. 스웨던 친환경 제습기인 ‘우즈’는 강남점 9층 팝업 공간에서 22일까지 선런칭 하고 SSG닷컴에서도 동시에 판매한다.

우즈 제습기는 온도와 습도를 측정하고 상황에 맞춰 스마트 케어하는 제습 기능이 탑재되어 있다. 또 친환경 R290 가스를 도입해 지구온난화지수(GWP)가 타제품에 비해 낮고, 에너지 효율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에너지 절약 품질이 우수한 가전기기에만 부여되는 미국 환경 보호청 에너지스타 인증도 받았다.

팝업이 종료되는 23일부터는 신세계백화점 린나이 매장과 SSG닷컴에서도 계속 만나볼 수 있다. 대표 상품으로는 SW-42FX 139만원, SW-38FX 119만원 등이 있다.

가전 사은 행사도 풍성하다. 22일까지 하나 제휴카드로 단일브랜드 30/60/100만원 이상 구매 시 구매 금액의 5% 신세계상품권을 증정한다.

신세계백화점 라이프스타일 담당 조인영 상무는 “예비 신혼부부들이 혼수 가전으로 프리미엄 제품을 찾는 수요가 많아졌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차별화 된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콘텐츠 발굴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홍지인 기자 helena@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