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카카오뱅크 “대출이자 지원 한 달 더”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07-13 13:21

중·저신용 고객 대출 시 첫 달 이자 캐시백
26주적금 가입한 중·저신용 고객은 이자 두 배
내 신용점수 최초 조회 고객은 추첨 통해 상품 증정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다음 달 기업 공개(IPO)를 앞두고 있는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중‧저신용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대출이자 지원을 한 달 더 연장한다고 13일 밝혔다.

‘26주적금 이자 두 배’ 이벤트도 오는 10월 초까지 기간을 늘린다.

이에 따라 다음 달 9일까지 카카오뱅크에서 ‘중신용대출’이나 ‘사잇돌대출’을 신규로 받은 중‧저신용 고객(KCB 신용점수 820점 이하)는 첫 달 이자를 현금으로 돌려받을 수 있다. 고객 본인 명의 카카오뱅크 계좌로 지급되며, 별도로 응모하지 않아도 된다.

카카오뱅크는 지난달부터 새로운 새로운 신용평가 모형을 적용했다.

아울러 중‧저신용 고객 대상 ‘중신용대출 상품’의 최대한도를 1억원으로 확대함과 동시에 가산금리를 최대 1.52%포인트 인하했다. 이날 기준 최저금리는 3.138%다.

26주적금에 가입한 중‧저신용 고객에게 이자를 두 배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10월 9일까지 진행한다.

참여하려면 카카오뱅크 ‘내신용정보’를 조회해 신용점수가 820점보다 낮음을 확인한 뒤 26주적금에 가입하면 된다.

대출 여부에 관계없이 26주적금 만기를 달성하면, 본인 명의 카카오뱅크 계좌로 해당 이자의 두 배를 현금으로 캐시백 받는다. 고객당 신규 1계좌만 가입할 수 있다.

이에 더해 ‘내신용정보’ 서비스를 처음 이용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커피 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다음 달 9일까지로 연장한다. 추첨을 통해 1만명에게 커피 쿠폰을 제공한다.

신용점수 조회는 신용점수에 영향을 주지 않기 때문에 고객이 직접 필요한 경우에 조회하면 된다. 경제활동 내역을 제출하면 신용점수를 올릴 수도 있다.

자세한 사항은 카카오뱅크 모바일 애플리케이션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중‧저신용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연장했다”고 말했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