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카드, 아트페어 작품 판매액 6억 넘어…MZ세대 아트테크 큰손 등극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1-06-23 09:18

갤러리 32곳 참여·128명 작가 작품 소개

신한카드가 'The Preview 한남 with ShinhanCard(더프리뷰 한남)'에 6000여명이 방문하고 작품 판매액이 6억원을 넘어섰다고 23일 밝혔다. /자료=신한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신한카드가 아트 라이프를 추구하는 MZ세대 콜렉터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10일간 진행된 아트페어 'The Preview 한남 with ShinhanCard(더프리뷰 한남)'에 6000여 명이 방문했으며, 작품 판매액은 6억원을 넘어섰다.

신한카드는 사내벤처 아트플러스(Art+) 주관으로 지난 10일부터 20일까지 개최된 ‘더프리뷰 한남’에 갤러리 32곳이 참여하고 128명의 작가의 작품을 소개됐다고 23일 밝혔다.

‘더프리뷰 한남’은 신진 작가·갤러리와 초보 콜렉터를 연결하고 갤러리 진입 문턱을 낮춰 고객들이 아트페어를 자연스럽게 즐길 수 있도록 기획됐다. 작품 가격도 10만원대부터 시작해 MZ세대나 입문자를 위한 콜렉팅 비용 부담을 낮췄다.

이번 아트페어에는 1996년생 최연소 참가자를 비롯해 90년대생 작가들의 작품이 소개되는 등 MZ세대 아트 고객군이 적극 참여했다. 신한카드는 행사 기간 동안 아트북과 모던 빈티지 가구 콜렉션을 마련하고 건축·음악·설치미술·무용 등 이종 예술과의 콜라보를 통한 퍼포먼스 스테이지도 진행했다.

신한카드가 아트페어와 동시에 진행한 고객 참여형 온라인 아트 플랫폼 ‘My Art Flex(마이 아트 플렉스)’에도 20여 일만에 1300여 명이 가입하고 1200개가 넘는 작품이 업로드됐다.

신한카드는 향후 마이 아트 플렉스 내에 소장품과 전시정보 등을 공유하는 아트 플렉스(Art Flex) 공간을 개설하고 전문가 클래스 등을 통해 아트 소비 고객들의 기대를 충족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금융권 첫 아트페어를 통해 아트 라이프를 추구하는 MZ세대 고객과의 새로운 소통과 차별화된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예술의 가치와 금융을 연결해 문화예술 생태계를 확장하는데 일조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