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서울시, 노량진1구역 재개발사업 건축심의 통과…2992가구 대단지 탈바꿈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21-06-11 09:29 최종수정 : 2021-06-11 11:40

노량진1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사업 남측 투시도 / 사진=서울시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서울 동작구 노량진1 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 사업이 건축심의를 통과했다.

서울시는 지난 8일 제10차 건축위원회를 열고 동작구 노량진동 278-2번지 일대 노량진1 재정비촉진구역 주택정비형 재개발 사업 건축계획안을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사업 부지는 지하철 1·9호선 노령진역과 7호선 장승배기역 사이에 위치한 더블 역세권인 동시에, 면적 13만2132㎡로 노량진재정비촉진지구 중 가장 넓다.

이번 건축계획은 부지 사방에 폭 최대 20m 규모 공공보행로를 만드는 내용을 담았다. 부지 남쪽에는 공공청사·공원·유치원을 설립한다.

단지는 2022년 사업시행인가를 거쳐 2026년 착공을 통해 2992가구 대단지로 탈바꿈하게 된다.

김성보 서울시 주택건축본부장은 "스피디한 주택 공급과 동시에 건축위원회 심의를 통해 개방형 발코니, 태양광 설비 등을 적극 도입해 건축물의 입면 변화뿐만 아니라 포스트 코로나 및 친환경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건축계획을 유도하겠다"고 전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