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한국투자증권, 이달 말부터 뱅키스 IRP 수수료 전액 면제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1-05-11 16:23

▲자료=한국투자증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뱅키스 고객을 대상으로 개인형퇴직연금(IRP) 수수료를 면제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뱅키스는 비대면 또는 시중은행을 통해 개설하는 한국투자증권의 온라인 거래 서비스다.

한국투자증권은 현재 0.20%~0.25% 수준의 뱅키스 IRP 운용∙자산관리 수수료를 면제할 방침이다. 제반 업무가 마무리되는 5월 말께 무료 수수료를 적용할 계획이다. 적용 후 뱅키스 IRP 신규 고객뿐 아니라 기존 고객 역시 무료 수수료 적용을 받는다.

최근 업계에서 다이렉트 IRP의 무료 수수료를 속속 도입하는 가운데, 한국투자증권은 비대면뿐 아니라 기존 영업점 관리 계좌 고객을 대상으로 한 수수료 혜택도 하반기 도입할 계획이다.

영업점 IRP 계좌에서 손실이 발생하면 수수료를 면제하고, DC·DB형 가입 근로자의 퇴직금이 입금되는 경우 수수료를 1년간 면제한다. 또 퇴직연금을 일시금이 아닌 연금식으로 수령하면 수수료를 20% 할인한다.

박종길 한국투자증권 퇴직연금본부장은 “향후 고객지향적 혜택과 시스템,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 안정적인 수익률 등 퇴직연금 사업자의 원칙에 집중할 방침”이라며 “한국투자증권이 퇴직연금 사업자 중에서도 높은 IRP 수익률을 내고 있는 만큼 고객에게 더 많은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투자증권 퇴직연금 상담센터에서 확인하면 된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