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영증권, 최첨단 로보애널리스트 서비스 개시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1-04-25 12:00

AI와 빅데이터 활용한 투자 정보 적기 신속 제공

코스콤과 10개월 간 협업...향후 고도화도 함께 진행

▲자료=신영증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신영증권은 코스콤과 10개월 간의 연구개발을 거쳐 로보애널리스트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5일 밝혔다.

로보애널리스트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를 활용해 투자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신영증권 로보애널리스트는 단순 질의 응답 수준의 챗봇이나 정형화된 분석리포트를 제공하는 그 간의 수준을 넘어, 약 4500여개의 거시경제∙산업∙종목 지표와의 상관관계를 분석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예컨대 ‘무더위에 수혜를 많이 받는 종목’ 등의 질문에 20년치 학습 데이터에 근거한 결과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이 서비스를 통해 리서치센터 애널리스트는 여러 경로로 정보를 검색하는 데 걸리는 시간을 줄여 본연의 업무인 기업과 산업에 대한 보다 통찰력 있는 의견을 제시하는데 집중하게 된다.

또한 지점 프라이빗뱅커(PB)는 금융 이슈에 대해 이전 보다 데이터에 근거한 투자 정보를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신영증권과 코스콤은 앞서 지난해 6월부터 로보애널리스트 공동 개발 사업을 추진했다.

양사는 향후 로보애널리스트 인공지능 분석을 고도화할 예정이다. 특히 해외 금융 데이터를 확장하고, 공시, IR 자료, 뉴스 등을 활용한 데이터 분석을 더욱 발전시켜 종목과 금융 이벤트, 금융 지표와의 연관성을 심도 있게 분석할 계획이다.

황성엽닫기황성엽기사 모아보기 신영증권 대표이사는 “로보애널리스트 서비스를 계기로 최첨단 기술을 활용한 업무 혁신에 성과를 내기 시작했다”라며 “앞으로도 디지털 기반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