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 3억원 규모 자사주 매입…“책임경영 앞장”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4-14 15:11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이사. 사진=LG유플러스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황현식닫기황현식기사 모아보기 LG유플러스 대표가 자사주를 매입하며 책임경영 실천에 나섰다.

LG유플러스는 14일 황 대표가 지난 12일 자사주 2만5000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공시했다. 주당 1만2600원으로, 총 3억1500만원 규모를 매입했다.

황 대표는 지난 2009년부터 지금까지 자사 주식 2만800주를 매입했으며, 이번에 추가 매입하면서, 총 4만5800주를 보유하게 됐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주식 매입은 지난달 황 사장이 대표이사로 공식 취임함에 따라 책임 경영을 앞장서 실천하고, 회사 성장에 대한 대표의 의지를 시장에 전달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LG유플러스의 주가는 황 대표 취임일인 지난달 19일 1만2150원에서 13일 기준 1만3100원으로 7.8% 상승했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