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삼성전자, 사상 최초 '갤럭시A' 시리즈 언팩 개최…글로벌 점유율 높인다

정은경 기자

ek7869@

기사입력 : 2021-03-10 10:04

17일 ‘삼성 갤럭시 어썸 언팩’ 행사 개최
보급형 스마트폰 갤럭시A52·갤럭시A72 공개 전망

삼성전자가 사상 최초로 갤럭시A 시리즈의 언팩 행사 '갤럭시 어썸 언팩'을 개최한다. 사진=삼성전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정은경 기자]
삼성전자가 사상 최초로 보급형 모델인 갤럭시A 시리즈 신작을 소개하는 언팩 행사를 개최한다.

삼성전자는 오는 17일 ‘삼성 갤럭시 어썸 언팩’ 행사를 온라인을 통해 개최한다는 내용의 초청장을 글로벌 미디어와 파트너사에 10일 발송했다.

삼성전자는 “모든 사람들에게 갤럭시만의 놀라운 경험을 제공하는 최신 갤럭시 기기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표되는 신제품은 ‘갤럭시A52’와 ‘갤럭시A72’로 알려졌다.

갤럭시A52는 6.5인치, 갤럭시A72는 6.7인치다. 이들은 그간 플래그십 모델에만 탑재되던 ‘광학식 손떨림 방지(OIS), IP67 등급 방수·방진, 90Hz 화면 주사율 등이 지원될 것으로 전망된다.

카메라는 두 모델 모두 쿼드(4개) 카메라가 탑재된다. 메인 카메라는 6400만화소 광각이다. 지문 인식 센서도 적용된다. 전면에는 3200만화소 카메라가 탑재된다.

특히 상위 모델인 ’갤럭시A72’에는 갤럭시A 시리즈 최초로 30배 ‘스페이스 줌’ 기능이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두 모델 모두 5G 네트워크를 지원한다. 가격은 50~60만원대로 전망된다.

삼성전자는 그간 ‘갤럭시A 이벤트’의 행사를 개최하거나 특별한 행사 없이 갤럭시A 시리즈를 출시해왔다. 그러나 언팩 형태로 ‘갤럭시A’를 공개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갤럭시A 시리즈가 유럽·북미 시장에서 큰 인기를 거두고 있어, 삼성전자 내부에서도 ‘갤럭시A’ 시리즈의 중요성을 인식한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내에서 삼성전자의 점유율은 하락하고 있는 추세다. 플래그십 모델은 애플의 아이폰12에, 보급형 모델에서는 저렴한 가격의 중국 브랜드에 밀리고 있다.

최근에는 샤오미·오포·비보 등이 유럽·남미·동남아에서 입지를 넓히자, 삼성에서는 공격적으로 점유율 확보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19%로 1위를 차지했지만, 4분기에는 애플에 점유율 1위를 내줬다.

정은경 기자 ek786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