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증권업계 ESG채권 흥행…미래에셋대우, 원화 SRI채권 포함 수요예측 '뭉칫돈'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3-03 16:41

3000억원 모집에 총 1조2200억원 몰려
"증권업계 첫 SRI채권 SB1 등급 획득"

사진= 미래에셋대우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미래에셋대우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성격의 원화 SRI(사회책임투자) 채권을 포함한 회사채 발행 수요예측에서 흥행했다.

미래에셋대우는 3일 공모 회사채 발행을 위한 수요예측에서 1조원 이상 투자 수요를 확보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모집금액은 3년물 1500억원, 5년물 1000억원, 7년물 500억원으로 총 3000억원이었으며, 수요예측 결과 3년물 7000억원, 5년물 3900억원, 7년물 1300억원이 몰리며 총 1조2200억원의 투자수요를 확보했다.

모집금액 기준 금리수요는 개별민평금리와 비교해 3년물 +3bp(1bp=0.01%p), 5년물 -1bp, 7년물 -10bp수준으로 금리를 형성했다.

미래에셋대우 본사 / 사진제공= 미래에셋대우

이미지 확대보기
특히 5년물 원화 SRI 채권의 경우 증권업계에서 처음으로 한국신용평가로부터 최고등급인 'SB1' 등급을 받음에 따라 투자자들의 신뢰를 더욱 높였다.

미래에셋대우는 SRI 채권 조달자금의 50%를 주택금융공사의 MBS(주택저당증권) 투자자금을 차환하는 데 사용할 예정이며 나머지는 주택금융공사 MBS 신규투자에 활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미래에셋대우 측은 "지난 2019년 증권사 최초로 외화 SRI 채권 발행에 성공한데 이어 올해 처음으로 진행하는 원화 SRI 채권 발행에서도 흥행에 성공함으로써 증권업계 ESG 선도 기업으로서의 위상도 더욱 확고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