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미래에셋대우, 브라질 부동산펀드 50% 선제적 보상안 추진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1-02-25 20:27

미래에셋 / 사진제공= 미래에셋대우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미래에셋대우가 브라질 부동산펀드 개인투자자 2400여명에게 투자금의 50%를 선제적으로 보상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이 펀드는 2012년 미래에셋자산운용이 설정한 '미래에셋맵스프런티어브라질펀드 1호'로 미래에셋대우가 판매했다. 브라질 상파울루 랜드마크 빌딩인 호샤베라타워가 주요자산이다.

브라질 헤알화 가치가 떨어지면서 막대한 환차손이 발생하는 등 당초 목표했던 수익을 거두지 못했다. 펀드는 -85%로 손실을 보고, 원금의 25% 수준으로 펀드 청산절차를 밟는 것으로 전해졌다.

미래에셋대우 측은 "50% 보상안에 펀드 청산, 분배금 입금, 이자를 합하면 투자자에게 투자 원금의 80% 정도가 돌아가게 될 것 같다"며 "이번 조치는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추진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