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출범 앞둔 토스증권, MTS 사전신청...최대 6개월 수수료 면제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1-01-27 10:16 최종수정 : 2021-01-27 10:22

토스 앱에서 접수...2월 사전 신청자 대상 서비스 선 공개

▲자료=토스증권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다음달 공식 출범을 앞두고 있는 토스증권은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사전이용 이벤트를 다음달 17일까지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토스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신청하면 2월 말 전체 오픈 전에 신청 순서에 따라 순차적으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다.

신청자에게는 계좌 개설 후 3개월간 주식거래 시 별도의 비용이 발생하지 않는 수수료 혜택이 제공된다. 친구에게 이벤트를 공유하면 최대 6개월간 혜택이 연장된다. 만 19세 이상 내국인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토스증권 MTS는 처음 투자를 시작하는 2030 밀레니얼 세대와 기존 증권사의 매매 시스템에 어려움을 느낀 투자자들이 쉽게 투자를 경험 수 있도록 설계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사용자 매매 통계를 반영한 다양한 방식의 투자정보 탐색과 종목 검색을 지원하고 주식매매 화면도 직관적으로 설계됐다.

새 MTS는 2월 말 전체 사용자에게 공개될 예정이다. 별도 앱 설치 없이 토스 내 신설되는 주식 탭에서 접속 할 수 있다.

토스증권은 국내 증권 시장에 12년 만에 등장하는 모바일 전문 증권사로 2월 말 본격 출범 예정이다.

박재민 토스증권 대표는 “기존 모바일 증권 서비스가 하나의 화면에 많은 정보와 기능을 담은 데 비해 토스증권 MTS는 핵심 기능을 쉽게 구현하는 데 초점이 맞춰졌다”며 “토스 간편송금 서비스처럼 사용자 관점에서 완전히 새로운 사용자 경험(UX)을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