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홀로그램으로 등장한 지성규 하나은행장…“디지털·글로벌 시대 주도 리더로 우뚝”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1-01-04 10:34

영어·중국어·베트남어로 직원 건강·행복 기원

지성규 하나은행장이 홀로그램으로 등장해 비대면 방식으로 새해 덕담을 나눴다. /사진=하나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지성규닫기지성규기사 모아보기 하나은행장이 새해 첫 영업일에 코로나19 영향으로 홀로그램으로 출현해 직원들에게 새해 덕담과 인사를 나누는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했다.

하나은행은 4일 서울시 중구 을지로 본점에서 비대면 새해 아침 인사로 신축년(辛丑年)을 활기차게 시작했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은 매년 새해 첫 영업일마다 형식적인 시무식 대신 은행장이 직접 직원들을 맞아 하이파이브를 하고 신년 구호를 외치던 아침 인사를 이어오고 있으나 올해는 비대면 방식으로 전환했다.

지성규 행장은 영어·중국어·베트남어로 ”2021년 뜨거운 열정으로 당신의 한해를 만드세요! 강인한 황소처럼 앞으로 나아갑시다! Simple! Speed! Smart! 하나은행 파이팅!”을 외치며 “금융의 변곡점을 돌파하고 디지털과 글로벌 시대를 주도하는 리더로 우뚝 서자”고 강조했다.

이날 신년 인사는 해외 지점을 포함해 직원들이 새해 소망을 담은 긍정 메시지를 영어·중국어·베트남어·스페인어 등 본인이 자신있는 다양한 국가의 언어로 직접 영상에 담아 서로의 건강과 행운을 기원했다.

아울러 하나은행은 금융권 최초로 영어 닉네임을 파격적으로 시행해 전행적으로 영어 활용을 적극 권장하며 수평적 기업 문화를 확산하고 금융의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고 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