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앱코, 수요예측 경쟁률 1141대 1 기록…공모가 2만4300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11-20 15:04

23~24일 일반 공모청약

앱코 / 사진= IR비즈넷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게이밍 기어(Gaming Gear) 국내 1위 업체 앱코가 코스닥 상장을 위한 수요예측에서 흥행했다.

앱코는 11월 17일~18일 양일간 기관 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에서 최종 경쟁률 1141대 1을 기록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코스닥 공모 규모 500억원 이상 기업 중 카카오게임즈에 이어 역대 두 번째 기록이다.

공모가는 희망 밴드(2만1400∼2만4300원)의 최상단인 2만4300원으로 결정됐다.

앱코의 총 공모주식수는 250만7000주며, 공모 예정 금액은 609억원이다.

일반 청약은 11월 23일~24일에 실시한다. 상장 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다.

상장 예정일은 오는 12월 2일이다.

2001년 설립된 앱코는 게임용 키보드, 마우스, 헤드셋 등 국내 게이밍 기어 시장에서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는 기업이다.

오광근 앱코 대표는 "이번 공모를 통해 생산, 물류 시설을 확충하고 해외에 진출해 게이밍 기어 사업의 글로벌 브랜드화를 앞당기겠다"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