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경남은행, NC다이노스 호성적에 ‘BNK야구사랑정기예금’ 판매기간 연장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8-28 14:04

증액 한도 2000억원 소진되면 판매 종료
적금 상품 한도 제한 없이 8월말까지 판매

BNK경남은행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의 한도와 판매기간을 늘렸다. /사진=BNK경남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BNK경남은행이 NC다이노스의 호성적과 고객 성원에 힘입어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의 한도를 2000억원 증액하고, 판매기간을 다음달 30일까지 늘렸다.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은 지난 5월 4일부터 판매돼 95일만인 지난 8월 6일 3000억원의 한도가 모두 소진돼 판매가 조기 종료된 바 있다.

BNK경남은행 관계자는 “지역민들의 식지 않는 관심과 판매 요청 그리고 NC다이노스의 선전을 반영해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 한도를 증액하고 판매 기간을 연장했다”고 밝혔다.

정윤만 BNK경남은행 마케팅추진부장은 “지역 연고 프로야구단인 NC다이노스가 2020 프로야구 시즌 개막부터 줄곧 상위권을 유지해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에 대한 지역민의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높다”고 말했다.

이어 “고객 성원에 보답하고 NC다이노스 리그 우승을 기원해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 한도와 판매기간을 늘렸다”며, “참고로 증액 한도 2000억원이 모두 소진되면 판매가 종료되는 만큼 가입을 서두르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은 NC다이노스의 시즌 성적에 따라 각종 우대금리가 지급된다. 코로나 극복의 의미로 가입고객 모두에게 우대금리 0.10%p를 제공하며 NC다이노스 정규시즌 우승, 한국시리즈 우승, 포스트시즌 진출 여부에 따라 각각 0.10%p 우대금리가 가입 고객 전원에게 제공된다.

여기에 NC다이노스 선수가 홈런 개인 순위 3위 이내 또는 투수 다승 개인 순위 3위 이내에 들면 가입 고객(계좌) 가운데 각각 500계좌를 추첨해 0.20%p 우대금리를 추가 제공한다.

1년제인 2020 BNK야구사랑정기예금은 기본금리 연 0.75%에 우대금리 최대 0.80%p를 적용 받을 경우 최고 연 1.55% 금리(세전)를 기대할 수 있다. 가입 금액은 최소 100만원 이상 최고 3억원 이하이다.

예금 상품과 함께 지난 5월 출시된 2020 BNK야구사랑정기적금은 판매 한도 제한 없이 오는 8월말까지 판매되고 있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