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NH농협생명 임직원, 수해 피해 복구 일손돕기 앞장

유정화 기자

uhwa@

기사입력 : 2020-08-13 14:52

경기도 안성 농가 찾아 피해 복구 구슬땀
대출 기한연장 및 이자 납입유예 등 지원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이사가 수해피해 인삼농가를 찾아 물에 잠겼던 인삼캐기를 하고 있다. / 사진 = NH농협생명

[한국금융신문 유정화 기자]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이사와 임직원 40여명이 지난 12일 수해피해 복구를 위해 경기도 안성 일죽면 일대 인삼, 메론 농가를 찾았다고 13일 밝혔다.

폭우로 잠긴 인삼밭 인삼캐기 및 메론농가 비닐하우스 시설 복구 등 폭염속에서도 구슬땀을 흘리며 피해복구 작업에 동참했다.

NH농협생명은 수해피해 지원을 위해 △대출 이자납입 12개월 유예 △대출 할부상환금 12개월 유예 △보험료 납입 최대 7개월 유예 △보험계약 부활 연체이자 최대 7개월 면제 등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제공한다.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여파에 수해 피해까지 겹쳐 농업인이 얼마나 힘든 상황인지 깊이 공감한다”며 “앞으로도 긴급하게 일손이 필요한 농민들의 피해복구 및 생활안정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정화 기자 uhwa@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