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현대오토에버, 대구 자율주행차 인프라 구축 사업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곽호룡 기자

horr@

기사입력 : 2020-08-11 13:40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현대차그룹 ICT 계열사 현대오토에버는 '대구광역시 5G V2X 기반 서비스 실증 관련 인프라 구축 2차 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자동차와 다양한 정보를 주고 받는 '도로의 지능화'는 자율주행 기술 고도화를 위한 핵심 축이다. 특히 자율주행의 난제인 안전과 관련해 필요한 기반 기술로 인식된다.

이번 사업은 대구 테크노 폴리스 지역 및 수성알파시티 내에 자율주행차량의 안전한 주행을 위한 인프라 구축하는 것이 목표다.

사업 범위는 △인프라 구축(영상돌발상황검지기, RSU 등 노변 장치 및 WAVE 단말기·센터인프라장비) △센터 시스템 구성(관제 시스템 네트워크 구성, 수집 데이터 연계) 등이다.

안정화 기간을 포함해 2021년 초에 마무리하는 일정으로 약 6개월간 진행된다.

오일석 현대오토에버 대표는 "자율주행 테스트베드 구축과 K-City, 고속도로 C-ITS 실증 사업 등 C-ITS 프로젝트 경험을 통해 대구시가 선도하는 자율주행 도시로 도약하는데 기여하고자 한다"며 "현대자동차그룹의 자율주행차 기반 미래 교통 솔루션 제공 사업자로서 사업 확장에 발을 맞춰 현대오토에버는 ‘자율주행 지원 융합기술 플랫폼’을 완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