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금융투자, IRP 수수료 0.05%p 인하...“국내 최저 수준”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0-06-16 16:21

▲자료=신한금융투자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개인퇴직연금 계좌(IRP) 수수료를 국내 최저 수준으로 인하한다고 16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는 고객의 수수료 부담을 완화해 효율적인 노후자금 마련에 도움이 되도록 개인퇴직연금 계좌 수수료를 0.05%포인트 인하해 기본 수수료율을 연 0.2%(적림금 1.5억원 초과)~0.25%(적립금 1.5억원 이하)로 적용한다.

신한금융투자는 장기 가입 고객에 대한 수수료 할인도 확대 실시한다. 개인퇴직연금 계약기간 2년차 이후부터 기본수수료에 20%를 할인한 수수료를 적용받으며, 11년차 이후부터는 기본 수수료에 25% 할인을 적용받게 된다.

예컨대 적립금이 1억5000만원을 넘는 가입자가 11년 이상 가입할 경우 국내에서 가장 낮은 수준인 연 0.15%의 수수료로 개인퇴직연금 계좌를 운용할 수 있는 것이다.

신구인 신한금융투자 퇴직연금사업부장은 “고객의 니즈에 부합하는 다양한 실적 배당 상품 제공을 통해 IRP 수익률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며 “고객의 편의를 증대시키기 위해 고객 대상 언택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신한금융투자 영업점 또는 신한금융투자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알파’ 및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