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DMC리버포레·파크자이, 오늘(26일) 정당 계약 시작…DMC 자이 타운 초석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0-05-26 09:55

오는 30일까지 진행

DMC리버파크자이 투시도. 사진=GS건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DMC리버포레·파크자이’가 오늘(26일)부터 오는 30일까지 정당 계약(청약 시행 후 정해진 계약 기간 내 실시하는 계약)을 진행, 계약률에 관심이 쏠린다. 경기도 고양시 덕은도시개발구역 A4, A7블록에 들어서는 이 단지들은 각각 692가구, 318가구를 공급한다. 단지 시행사는 화이트코리아산업이며, 시공사는 GS건설이다.

단지는 높은 계약률을 기대하는 요소가 있다. 우선 지난 6일부터 진행한 청약에서 최고 경쟁률 7.00 대 1(DMC리버포레자이, 84C㎡, 해당 지역 기준), 5.51 대 1(DMC리버파크자이, 84A㎡, 해당 지역 기준)을 기록하며 전 전용면적 1순위 청약 마감했다.

해당 단지 인근 공인중개사무소 한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DMC 지역에 들어서는 단지들이 높은 소비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며 “이번에 청약받은 DMC자이 2곳 외에도 DMC금호리첸시아 등이 분양 흥행했다”고 설명했다.

또 다른 공인중개사무소 관계자는 “3기 신도시에 창릉지구가 선정된 이후 원흥을 비롯해 주변 지역이 눈길을 끌고 있다”며 “DMC는 서울 상암동과도 가까워 오히려 창릉지구보다 훨씬 더 서울 접근성에 장점이 있다”고 언급했다.

DMC리버포레자이 조감도. 사진=GS건설.

이미지 확대보기

‘DMC 자이 타운화’ 초석이라는 메리트도 있다. GS건설은 이달에 3곳의 DMC 단지를 분양한다. DMC리버포레·파크자이 외에도 오늘(26일) ‘DMC리버시티자이’가 1순위 청약을 받는다. 어제(25일) 신혼부부 특별공급을 받은 이 단지는 평균 경쟁률 35.55 대 1로 청약 마감해 분양 흥행이 기대되고 있다.

건설업계 한 관계자는 “과거 아파트 브랜드의 위상을 결정하는 것은 강남권 랜드마크 확보가 가장 주효했다”며 “요새는 지역 타운화가 더 중요한 요소로 부상했다”고 설명했다.

DMC리버포레자이 분양가는 8억7730만~8억9630만원(평형별 대표금액), DMC리버파크자이는 8억7470만~9억7750만원(평형별 대표금액)이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