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코로나19 여파…윤석헌 금감원장-5대 금융지주 회장 회동 취소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0-02-24 19:51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 사진제공= 금융감독원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윤석헌 금융감독원장과 5대 금융지주 회장의 회동이 무산됐다.

24일 금융권에 따르면, 오는 25일 여의도 모처에서 예정됐던 윤석헌 원장과 신한·KB·하나·우리·NH농협 등 5대 금융지주 회장간 조찬 회동이 취소됐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잠정 연기하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만남은 지난해 윤석헌 원장이 5대 금융지주 회장 분기 정례 모임에서 '정기적인 소통의 자리를 갖자'고 공감하면서 새해를 맞이해 성사됐던 회동이었다.

금융권에서는 정기적 조찬 만남 자리지만 최근 금감원과 금융그룹 사이에 파생결합펀드(DLF) 사태와 라임자산운용 펀드 환매중단 사태 등 여러 현안이 있는 만큼 이번 회동에 관심이 집중돼 왔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