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공인회계사 1차 시험 9055명 응시…경쟁률 4.1:1

홍승빈 기자

hsbrobin@

기사입력 : 2020-02-24 11:31

응시생 전년보다 543명 증가

▲자료=금융감독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홍승빈 기자]

공인회계사 1차 시험에 9055명이 응시한 것으로 나타났다.

금감원은 지난 23일 시행된 2020년도 제55회 공인회계사 시험에 9055명이 응시해 응시자가 전년보다 543명 증가했으며 경쟁률은 4.1:1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시험의 응시율은 83.3%로 전년 대비 4.7%포인트 하락했다. 특히 최근 코로나19환자가 급증한 대구지역은 11.9%포인트 하락해 응시지역 중 최저치인 77.7%를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금감원은 23일 공인회계사 홈페이지에 정답가안을 게재했다.

향후 정답가안 이의제기 접수, 정답 확정, 채점 등의 절차를 거쳐 오는 4월 3일에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제1차시험 합격자는 과락없이 550점 중 330점 이상을 득점한 자 중에서 고득점자 순으로 2020년도 제2차시험 최소선발 예정인원(1100명)의 2배수까지 선발한다.

동점자로 인해 ‘최소선발예정인원의 2배수’를 초과하는 경우 동점자를 모두 합격자로 처리된다.

정답가안 이의제기 접수는 2월 24일부터 3월 3일까지 할 수 있다.

홍승빈 기자 hsbrob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