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신한은행, 2019년 소비자 관심도 1위 기록…카카오뱅크 ‘관심지수’ 가장 높아

김경찬 기자

kkch@

기사입력 : 2020-02-21 08:33

△ 주요 10개 시중은행 2019년 소비자 관심도 순위. /사진=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한국금융신문 김경찬 기자]
지난해 고객들에게 가장 많은 관심을 받은 시중은행은 신한은행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자산규모 대비 소비자들의 관심지수가 높은 은행은 카카오뱅크로 분석됐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에 따르면 커뮤니티·유튜브·인스타그램 등 9개 온라인 채널을 대상으로 시중은행 10곳의 정보량을 조사한 결과 신한은행이 74만 8665건으로 1위를 차지했다.

KB국민은행이 51만 4568건으로 2위를 기록했으며, 우리은행은 44만 9160건, 하나은행 32만 3507건, IBK기업은행 25만 7119건으로 나타났다.

카카오뱅크는 24만 4827건으로 자산규모는 NH농협은행의 6.40%수준에 불과하지만 정보량은 농협은행보다 68.13% 더 많았다.

NH농협은행은 15만 1564건을 기록했으며, 외국계은행 SC제일은행과 한국씨티은행은 각각 5만 4486건과 5만 780건을 기록했다.

△ 주요 시중은행 자산규모 감안 관심도 지수 산정. /사진=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또한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에 따르면 자산규모 대비 각 은행에 대한 금융소비자 관심지수를 자체 산정한 결과 카카오뱅크가 133.71로 타행보다 압도적으로 높았다.

자산규모에 비해 온라인 정보량이 매우 많았다는 뜻으로 향후 성장성이 밝은 것으로 평가된다.

이어 신한은행 20.78, KB국민은행 13.88, 우리은행 13.15, 한국씨티은행 10.37, 하나은행 9.17, IBK기업은행 9.10, SC제일은행 7.90, NH농협은행 5.09 순이었다. SH수협은행의 관심지수는 4.25로 최저를 기록했다.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 관계자는 “최근 금융 소비자들의 비대면 활동이 점점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며, “향후 시중 은행들은 차별화된 온라인 서비스 발굴에 나서야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는 뉴스, 정부·공공, 기업·단체 등과 특수 국책은행, 지방은행, 제2금융권은 조사에서 제외됐다.

김경찬 기자 kkc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