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나는 원해 #Liveyoung” 생수기업 에비앙, 테니스 스타 샤라포바와 함께 캠페인 펼친다

조은비 기자

goodrain@

기사입력 : 2019-08-02 11:13

테니스 선수이자 캔디 회사 대표로 활약 중인 마리아 샤라포바
“밀레니얼‧Z세대의 다차원‧포용적 삶, 나와 에비앙 정신과 같아”

생수기업 에비앙의 새로운 캠페인 #Liveyoung 과 함께하며 모델로 활동 중인 마리아 샤라포바. /사진=에비앙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조은비 기자]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는 ‘I Wanna 나는 원해’ 라는 표현으로 인생의 주도권을 갖고 스스로의 삶을 디자인 한다”

천연 미네랄 생수 세계 1위 브랜드(유로모니터 기준) 에비앙이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의 다양한 삶을 응원하는 “I Wanna #Liveyoung” 캠페인을 지난 1일 강남 카페 알베르에서 공개했다.

이날 행사는 조회제 에비앙 한국 영업 총괄, Julie Wang 에비앙 아시아 태평양 지역 마케팅 총괄이 VIP 연설자로 나섰으며 가수 에릭남이 초대되어 무대를 펼쳤다.

에비앙의 I Wanna #Liveyoung 캠페인은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의 ‘다차원의 포용적 정신’에서 영감을 얻어 시작했다.

해당 캠페인은 생동감 있는 경험으로 삶을 채우며 호기심 어린 새로운 시도로 삶을 살아가는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의 성향에 착안했다.

이들 세대는 여행‧경영‧패션 및 건강과 같은 다방면 분야를 아우르는 다채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추구하며 한계를 두지 않으려는 특징을 지녔다.

에비앙은 “엄격한 사회적 기준과 기대가 아닌 그들만의 인생에 주도권을 가지고 꿈을 추구하며 하고 싶은 것을 할 수 있도록 응원한다”며 “자신감과 능력으로 원하는 것을 성취하고자 하는 이들의 갈망은 에비앙의 #Liveyoung 정신과 밀접하다”고 전했다.

에비앙 인터내셔널 마케팅 책임자 프랑크 에스퀴디에(Franck Escudier)는 “에비앙의 I Wanna #Liveyoung 캠페인은 인생이 단 하나의 길로 정해져 있지 않다는 생각에 공감한다”며 “에비앙이 추구하는 #Liveyoung 정신은 자신만의 분야에서 자신들이 원하는 존재가 되고 스스로 삶을 만들어 가면서 타인에게 영감을 주는 것”이라고 캠페인의 비전을 밝혔다.

에비앙은 I Wanna #Liveyoung 캠페인의 일환으로 한국 소비자들을 위해 전 세계 어디든 갈 수 있는 여행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오는 9월 30일까지 에비앙 천연 미네랄 생수 두 병을 구입해 QR코드를 스캔해 응모하면 당첨자를 선정해 400만원 가량의 여행권(항공권과 호텔 포함)을 제공한다.

에비앙은 “출발 지점부터 자신이 생각하고 원하는 여행을 통해 에비앙 이용자의 라이프 스타일과 커리어에 영감을 주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조은비 기자 goodrain@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