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금융 GIB, 한양대 기술지주회사와 맞손 창업기업 발굴·투자 가속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9-06-14 11:29

신한금융그룹 GIB 사업부문은 13일 오후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본사에서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주)와 우수 창업 기업 발굴·투자 및 기술사업화 추진 활성화를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신한금융 GIB사업부문 정운진 대표(사진 왼쪽)와 한양대학교 기술지주회사(주) 유현오 대표(사진 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신한금융지주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GIB(그룹&글로벌 IB) 사업부문을 통해 혁신성장 프로젝트를 가속화 하고 있다.

신한금융그룹은 GIB 사업부문이 13일 한양대 기술지주회사㈜와 우수 창업기업 발굴·투자 및 기술사업화 추진 활성화를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양대 기술지주회사㈜는 2008년 국내 최초로 설립된 대학기술지주회사로 우수기술의 발굴, 사업화, 보육, 투자 등 스타트업의 성장 단계별 맞춤형 엑셀러레이터 역할을 수행한다. 기술창업기업 투자 및 매칭 기회 제공, 보유 기술의 사업화 모델 수립, 대내외 전문가 매칭, 해외엑셀러레이터 연계 등 다양한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지원과 투자를 통한 창업 기업과의 동반 성장을 추구하고 있다.

향후 양사는 우수 창업기업 발굴 및 투자 지원, 공동 투자조합 결성 및 운용을 통한 창업기업 생태계 활성화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신한금융은 한양대 기술지주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우수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투자, 육성하는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신한금융그룹 측은 "혁신기업에 대한 체계적인 발굴과 육성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 신한금융그룹이 적극적으로 추진해오고 있는 ‘혁신성장 프로젝트’ 에 더욱 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금융그룹은 지난 3월 국내 창업/벤처/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하는 '신한 혁신금융 추진위원회'을 출범해 조용병닫기조용병기사 모아보기 회장이 기업대출 체계 혁신, 혁신기업 투자 확대, 혁신성장 플랫폼 구축을 진두지휘 하고 있다.

이중 GIB 사업부문은 5년간 2조 1000억원을 혁신기업에 투자하는 ‘혁신성장 프로젝트’ 를 총괄하고 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