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안병증 완치' 서유리, 성형 의혹 불거진 근황 "자연스러워진 인상…몰라볼 정도"

신지연

sjy@

기사입력 : 2019-02-13 18:53

(사진: 서유리 인스타그램)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에 대중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2일 서유리는 SNS를 통해 건강이 호전됐음을 밝히며 근황이 담긴 사진을 수 장 공개, 이날 공개된 사진이 예상치 못한 성형 의혹에 휩싸이며 대중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그녀의 모습은 전보다 갸름해진 얼굴을 하고 있었으며 한층 자연스러워진 눈으로 인상이 달라져 눈길을 끌었다.

해당 사진으로 인해 성형 의혹이 불거진 그녀는 13일 SNS에 장문의 글을 남기며 논란에 입을 열었고, 그녀는 자신이 앓고 있던 병의 합병증인 안병증이 최근 완치되어서 얼굴이 달라진 것이라 설명했다.

안구 돌출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진 해당 병의 치료가 마무리되며 눈이 전처럼 돌아왔다는 것. 이어 그녀는 행복한 마음으로 예쁘게 찍힌 사진을 공개한 것이 논란으로 이어진 것 같다고 덧붙였다.

또한 사진이 과하게 잘 나온 것뿐이라고 해명한 그녀는 성형은 절대 아니라고 단호하게 말해 논란을 일축시켰다.

신지연 기자 sjy@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