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대신증권, 자산관리 전문 PB 신규·경력직 채용…24일까지 접수

고영훈 기자

gyh@

기사입력 : 2017-12-12 10:03

[한국금융신문 고영훈 기자]
대신증권이 자산관리전문가(PB)를 신규 채용한다.

대신증권은 12일 자산관리 영업을 담당할 PB를 신규 채용한다고 밝혔다. 신입은 세무사 자격증을 보유한 4년제 대학 이상 기 졸업자와 2018년 2월 졸업예정자가 지원 가능하며, 경력직원은 세무법인이나 회계법인 등의 세무업무 경력이 있는 세무사가 지원 가능하다.

접수기간은 이달 24일까지다. 사람인 사이트에서 ‘대신증권’을 검색한 뒤, 입사지원서와 개인정보수집·이용동의서를 다운받아 작성하고,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김수창 대신증권 인사부장은 “이번 채용은 자산관리 영업에 필수인 세무 전문가들을 확충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며 “신뢰를 바탕으로 금융전문가로 성장할 역량 있는 지원자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고영훈 기자 gyh@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