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이통3사, 50만원대 신형 갤럭시A5·A7 내일 출시

오아름

webmaster@

기사입력 : 2016-01-13 11:33

삼성페이·급속충전·1300만 화소 카메라 등 프리미엄급 성능

[한국금융신문 오아름 기자] 이동통신 3사가 오는 14일 프리미엄급 성능을 갖춘 출고가 50만원대 스마트폰 2016년형 갤럭시A5와 갤럭시A7을 판매한다고 13일 밝혔다.

두 모델은 갤럭시S6에서 사용한 메탈 글라스의 고급 디자인을 채택하고, 삼성페이를 탑재했다.

1300만 화소의 후면 카메라, 500만 화소의 전면 카메라, 밝고 선명한 F1.9 조리개, 손 떨림 방지 기능 등으로 촬영 기능을 강화하고 급속 충전 기능을 도입한 것이 기존 갤럭시A 시리즈와의 차이점이다.

출고가는 5.2인치 디스플레이의 갤럭시A5가 52만8000원, 5.5인치 디스플레이의 갤럭시A7이 59만9500원이다.

KT는 갤럭시A5와 갤럭시A7 출시를 기념해 64GB 마이크로 SD카드, 삼성전자 정품 배터리팩 등을 신청받아 제공하는 행사를 한다. SK텔레콤은 2만원 상당의 온라인 액세서리 쿠폰을 준다.

LG유플러스는 14일 단말기 출시와 함께 프로모션 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다.



오아름 기자 ajtwls070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