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지방흡입 후 울퉁불퉁해진 허벅지, 재수술은 이렇게

FNeNews

webmaster@

기사입력 : 2015-12-30 11:02

꾸준한 운동과 식이요법을 통해 날씬한 몸매를 유지하고 있는 여성들조차 걱정해마지 않는 신체부위가 있다. 바로 허벅지다.

허벅지 살은 어지간한 운동으로는 쉽게 빠지지 않는다. 그런데 살이 찔 때는 또 허벅지부터 찐다. 살이 찐 경우라면 차라리 낫다. 타고나기를 허벅지가 튼튼하게 타고난 하체비만 여성들은 살을 빼도 허벅지가 줄어들지 않는다. 이에 많은 여성들이 허벅지 살을 정리하는 방법을 질문하곤 하지만 마땅한 답은 없다. 살을 계속 빼다보면 결국은 허벅지까지 날씬해지는 순간이 올 것이라는 힘빠지는 얘기뿐이다.

다이어트에 지친 여성들이 마지막 수단으로 찾는 방법은 바로 허벅지 지방흡입 수술이다. 지방흡입은 효과가 빠르고 확실해 더 이상 방법이 없는 여성들도 선택할 수 있는 수술법이다. 하지만 문제는 이러한 여성들의 간절함을 노려 비전문가들이 시술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지방흡입 수술 후 피부 표면이 울퉁불퉁해지는 피부불규칙 현상 등을 호소하는 환자는 전체 환자 중 약 15%에 이른다. 해당 부작용은 수술 시 피하지방층의 지방을 균일하게 제거하지 못한 경우 발생하는 것으로 자연적으로 치유되지 않는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재수술이 필수다.

BR바람성형외과 선상훈 원장은 “피부불규칙 현상이 나타난 근본적인 원인은 지방흡입 시 목표보다 지방 일부가 남았거나 반대로 심하게 흡입했기 때문이다. 그렇기에 재수술 시 과정은 이전보다 정교한 진행된다. 레이저지방흡입술을 통해 튀어나온 부위는 낮추고, 함몰된 부위는 지방이식을 통해 채워주는 등 다양한 방법이 노력이 필요하다”고 설명한다.

지방의 재배치가 완료되었다면 마지막으로 엔더몰로지라는 수술 후 처치과정을 통해 피부층을 균등하게 다듬어 주는 과정까지 꼭 거쳐야 한다. 이 모든 과정이 정확하게, 맞춤형으로 이뤄져야만 지방흡입술의 부작용을 해결하고 매끈한 허벅지 라인을 가질 수 있게 된다.

선상훈 원장은 “지방흡입 수술은 신체라인을 가꾸는 수술이기 때문에 의사의 섬세한 시술이 필수이다. 저렴한 가격이나 빠른 수술 일정 등에 혹하기보다는 실력이 입증된 전문의에게 수술을 받도록 해야한다”라며 “특히 재수술은 증상에 따라 맞춤형으로 진행되어야하는 만큼 지방흡입 및 이식수술에 대한 이해가 풍부한 의사와의 상담이 필수”라고 전했다.



FNeNews 기자 FNenews@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