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중국 10월 물가지표 '된서리'

최성해

webmaster@

기사입력 : 2015-11-11 09:05 최종수정 : 2015-11-11 09:15

10월 중국CPI 1.3%로 지난 9월 1.6%보다 하락

중국 10월 물가지표 부진이 지속되고 있다. 10월 중국 CPI(소비자물가지수)는 1.3%으로 지난 9월 1.6%보다 하락했다. 이는 시장 컨센서스(블룸버그 기준) 1.5%보다도 낮은 수준이다.

10월 물가지표의 부진는 식품 가격 성장률 둔화의 영향이 크다. 식품 CPI는 지난 9월 보다 0.8%p 하락한 1.9% 기록했다. 반면 비음식 부문 CPI%는 지난 9월 1.0%에서 10월 0.9%를 기록하며 소폭 하락했다. 또 예년보다 따뜻한 날씨로 인해 의류 CPI는 0.4%p 내린 2.4%, 주거 CPI는 렌트 비용이 하락하면서 0.2%p 떨어진 0.6% 기록했다.

10월 CPI가 부진에도 불구하고 근원 CPI가 여전히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하고 있어 디플레이션압력은 심하지 않다는 분석이다.

하이투자증권 김재현 연구원은 “10월 PPI(생산자물가지수)가 계속 낮은 수준을 유지하는 배경으로는 낮은 원자재 가격이 산업 투입 가격 하락을 유도했기 때문”이라며 “이에 비용 절감으로 인해 이익이 개선된 기업이 존재할 것으로 판단되며 그리 우려할 만한 수준은 아닌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그는 또 “단, 유가가 낮은 수준에서 박스권을 유지하는 기간이 길어진다면 11월 PPI의 반등은 어려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성해 기자 haeshe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