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NH투자證 헬스케어 섹터 ETN 상승장 주도

최성해

webmaster@

기사입력 : 2015-11-09 06:02

10월 월간 수익률 상위에 포진

헬스케어 섹터 ETF가 상승장을 주도하고 있다. ETN 최다 발행사 NH투자증권(대표이사 김원규, www.nhwm.com)의 섹터 ETN이 증시 반등에 힘입어 상승세를 기록했다.

금융정보제공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NH투자증권의 섹터 ETN 12개 종목 중 10 종목이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하고, 10월 월간 평균 수익률 3.67%를 기록했다. octo 제약 ETN(11.43%), octo 의료 ETN(8.64%), octo 바이오 ETN(6.17%) 등 헬스케어 섹터 ETN의 선전이 두드러졌다.

그 외 에너지(9.53%), 자동차(5.2%) 등도 좋은 성과를 보였다. 한편, octo 운송(-5.08%), octo 건설(-2.04%, 이상 월간 지표가치 기준) 등은 부진했고 같은 기간 KOSPI200은 5.37%의 상승을 기록했다. NH투자증권의 ‘octo 섹터 ETN’은 KRX 주요 업종 내 시가총액 상위 5종목을 선정하여 20%씩 편입하는 ETN이다.

현재 총 12개 종목이 상장되어 바이오, 제약, 소프트웨어 등 고성장 산업이나 건설, 조선, 화학 등 경기변동 산업을 각기 추종한다.

또한 매년 6, 12월에 섹터 상위 5개 종목으로 재편되며 국내 유일의 20년 만기ETN으로 발행되었다.

차기현 NH투자증권 EQUITY파생운용부 이사는 “ETN은 발행증권사가 스스로 LP를 맡아 괴리율을 관리하며, 충분한 유동성 호가를 공급해 매매를 돕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헬스케어 등 지식산업에 대한 성장전망, 낙폭과대 섹터에 대한 저가매수세를 중심으로 ETN 거래가 형성되고 있는데 거래소의 방침대로 레버리지 ETN, 변동성 ETN 등이 도입되면 앞으로 ETN 시장이 더욱 힘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최성해 기자 haeshe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