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에어서울, 국제선 ‘기내 무료 VOD 서비스’ 재개

서효문 기자

shm@

기사입력 : 2023-01-26 11:06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에어서울(대표이사 조진만)이 오늘(26일)부터 국제선 노선에서 기내 VOD(Video On Demand) 서비스를 재개한다. /사진=에어서울.

에어서울(대표이사 조진만)이 오늘(26일)부터 국제선 노선에서 기내 VOD(Video On Demand) 서비스를 재개한다. /사진=에어서울.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서효문 기자] 에어서울(대표이사 조진만)이 오늘(26일)부터 국제선 노선에서 기내 VOD(Video On Demand) 서비스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에어서울은 지난 2019년, LCC 중에서는 최초로 기내 모니터를 통해 영화 등의 상영물을 시청할 수 있는 ‘하늘 위 영화관’ 서비스를 시작했다. 코로나19로 국제선 운항이 멈추면서 기내 VOD 서비스도 중단되었다가 약 3년여 만에 다시 재개하게 됐다.

기내 VOD 서비스는 일본, 중국, 동남아 등 에어서울의 국제선 전 노선에서 시행되며, 탑승객들은 좌석마다 설치된 기내 모니터를 통해 최신 영화와 드라마, 예능 프로그램 등을 즐길 수 있다. 다만, 투입 기재에 따라 일부 항공편에서는 상영이 되지 않을 수 있다.

에어서울은 베트남, 필리핀 등 동남아 노선에서는 ‘Nintendo Switch™(닌텐도 스위치)’와 전자책 단말기 ‘크레마S(crema S)’의 무료 대여 서비스를 실시하는 등 기내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콘텐츠를 다양화하고 있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에어서울만의 기재적 강점을 활용해 차별화된 기내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며 “특히, 중거리 노선에서 승객분들의 만족도가 높아, 앞으로도 기내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강화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서효문 기자 shm@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