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인카금융서비스, 기업형 GA 최초 설계사 1만 명 돌파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19-07-10 08:39

△인카금융서비스가 1만 번째 설계사를 맞이하며 기업형 GA의 선두주자로 올라섰다. 왼쪽에서부터 천대권 부회장, 이동열 설계사, 최병채 대표이사, 최석 일산지점장 / 사진=인카금융서비스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인카금융서비스(대표 최병채, 이하 인카금융)는 오늘 기업형 GA(General Agency) 중에서는 최초로 소속 설계사가 1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인카금융의 설계사는 2018년 1분기에 8,548명을 기점으로 3분기에 9000명을 돌파한 데 이어 2019년 2분기에 1만 명 시대를 열었다

인카금융의 설계사 1만 명 돌파는 기업형 GA 중에서는 ‘최초’일 뿐 아니라 올해가 ‘설립 20주년’을 맞는 해이기 때문에 더욱 의미가 깊다. 인카금융은1999년 국내 최초로 10개 손보사의 자동차보험 가격비교 사이트를 오픈하면서 회사를 설립한 것을 시작으로 2015년 업계 최초로 코넥스(KONEX) 상장 등을 통해 차별화된 성장을 견인해 나가고 있다.

보험 업계 전체적으로 설계사의 수는 2015년을 기점으로 GA 소속 설계사가 전속 설계사를 추월해 계속 증가하는 추세다. GA 업체수도 급증해 올해 5천 개에 달하고 설계사 500명 이상의 GA만 60개에 달한다.

인카금융이 기업형 GA 중에서 최초로 설계사 1만 명을 돌파했다는 점은 남다른 의미를 가진다. GA 시장이 급성장하면서 지사형(연합형)이나 프랜차이즈형 GA는 높은 불완전 판매율과 설계사 이직률 측면에서 문제점을 안고 있다.

반면 기업형 GA는 이런 문제점은 적지만 지사형 GA와 달리 인원 증가에 대한 부담이 있을 수밖에 없다. 인카금융은 이러한 인원 증가에 대한 부담에도 불구하고 본사의 주도적인 통합관리로 체계적인 영업 지원과 교육, 정확한 비교 분석을 통해 고객은 물론 설계사까지 만족시키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설계사가 지속적으로 늘어나는 이유에 대해 인카금융은 “GA 시장에서 본사의 역할이 점점 중요해지는 가운데 본사가 상품 교육 및 비교 자료, 세일즈 툴 등을 제공함으로써 설계사들의 영업환경을 개선해주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사람이 자산이라고 확신하는 인카금융은 사내 봉사활동 단체인 인카 나누미를 통한 봉사, 임직원 월 급여 일부의 공제를 통한 기부와 사랑의 후원을 실천하는 매칭 그랜트 제도를 통해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나가고 있다.

인카금융서비스 최병채 대표이사는 “회사 설립 20주년인 올해 설계사 1만 명을 돌파한 것은 인카금융서비스가 GA 업계에서 올곧게 자리매김했음을 보여주는 증거”라면서 “인카금융서비스는 고객들과 설계사들이 원하는 서비스를 구현하는 기업형 GA로 우뚝 설 것”이라고 밝혔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