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택시기사 폭행' 배우 한지선, 술 마신 뒤 패악질 "뺨 때리며 욕설…보온병으로 머리 가격"

신지연

@

기사입력 : 2019-05-24 18:13

배우 한지선 (사진: 채널A)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지연 기자]
배우 한지선이 폭행 사건으로 논란을 자초했다.

23일 채널A 뉴스를 통해 배우 한지선이 택시기사와 경찰관을 폭행한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이날 보도에 따르면 배우 한지선은 지난해 9월 택시기사에게 무차별 폭행을 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 당시 한지선은 강남 인근에서 술을 마신 상태에서 60대 택시기사 A씨에게 욕설을 퍼붓고, 보온병으로 머리를 내리치며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직후 한지선은 소란 뒤 끌려간 파출소에서 경찰관의 뺨을 때리거나 팔을 물어뜯는 등 난동을 부린 것으로 드러나 대중의 공분을 사고 있다.

이로 인해 한지선은 폭행 및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벌금 500만 원 및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한지선은 이와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택시 기사 A씨에게 사죄의 뜻을 전했다.

신지연 기자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