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LG전자, CES 2019서 허리근력 보조 웨어러블 로봇 '클로이 수트봇' 공개

김희연 기자

hyk8@

기사입력 : 2018-12-27 10:00

가정·상업용에서 산업·의료용까지 클로이 로봇 포트폴리오 지속 확대

△사용자의 허리근력을 보조하는 'LG 클로이 수트봇(CLOi SuitBot)'/사진=LG전자

[한국금융신문 김희연 기자]
LG전자가 새로운 디자인과 기능의 웨어러블(Wearable) 로봇을 'CES 2019'에서 선보이며 로봇솔루션 사업에 가속도를 붙인다.

LG전자는 산업현장이나 상업, 물류공간에서 사용자의 허리근력을 보조하는 ‘LG 클로이 수트봇(CLOi SuitBot)’ 신제품을 27일 공개했다. 이 제품은 LG전자가 지난 8월 선보인 하체근력 지원용 로봇에 이어 두 번째로 선보이는 클로이 수트봇이다.

이번 클로이 수트봇은 사용자가 일정 각도 이상으로 허리를 굽히면 이를 감지해서 로봇이 준비상태에 들어가고, 사용자가 허리를 펼 때 로봇이 사용자 허리에 가해지는 힘을 보조하는 방식으로 작동한다. 반복되는 작업에서 사용자의 허리에 가해지는 부담을 줄여줄 수 있다.

또 기존 웨어러블 로봇들의 약점이었던 불편한 착용감을 대폭 개선해 사용자가 간편하게 입고 벗을 수 있게 됐다고 한다.

LG전자는 다음 달 8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19에서 이 제품을 일반에 공개할 계획이다.

웨어러블 로봇은 무거운 물건을 들고 내리는 작업자들의 부상을 예방할 수 있어 다양한 산업현장을 중심으로 수요가 빠르게 늘고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BIS리서치에 따르면 세계 웨어러블 로봇 시장은 2016년 1천억 원 규모에서 오는 2026년에는 5조 원 규모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노진서 LG전자 로봇사업센터장 전무는 “고객들이 일상생활에서 경험하게 될 LG 클로이만의 차별화된 고객가치와 사용자경험을 높일 수 있도록 사업 포트폴리오를 지속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가 지금까지 공개한 클로이 로봇은 이번 신제품을 포함한 수트봇 2종과 △인천국제공항에 투입된 ‘안내로봇’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청소서비스를 제공한 ‘청소로봇’ △가정용·상업용 다방면에서 활용이 가능한 ‘홈로봇’ △‘잔디깎이로봇’ 외에도 지난해 CES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서브봇 △포터봇 △카트봇 등 9종이다.

김희연 기자 hyk8@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