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기업은행-기술보증기금, 신남방 진출 중소기업 금융지원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18-12-26 19:31

업무협약 체결

△ IBK기업은행 본점 / 사진= IBK기업은행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IBK기업은행은 기술보증기금과 26일 해외진출기업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기업은 신(新) 남방지역인 아세안(ASEAN) 10개국 또는 인도 등에 진출했거나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법인기업 중 업력 3년 이상의 제조업, 제조업 겸영 도소매업, 서비스업을 영위하는 중소기업이다.

기술보증기금은 이들 기업에게 보증서를 발급하고, 기업은행은 이 보증서를 담보로 직접 대출을 지원하거나 보증신용장(STANBY L/C)을 발급한다.

직접 대출을 지원받은 기업은 해당 금액을 해외직접투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다. 보증신용장을 발급받은 기업의 해외 현지법인은 이 보증신용장을 담보로 현지은행에서 직접 대출을 받을 수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해외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IBK아시아금융벨트’를 완성하고 해외진출 선도기업 육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