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2018 국감] 위성백 예보 사장 "우리은행 지배구조 의견 내겠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

기사입력 : 2018-10-22 22:11

지주회사 지배구조 의견 낼 수 있다 언급

△위성백 예금보험공사 사장(왼쪽에서 세번째)이 22일 기업은행 15층에서 열린 정무위 국정감사에 참여하고 있다./사진=전하경 기자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전하경 기자]
위성백 예금보험공사 사장이 "우리은행 지배구조에 관한 의견을 내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위성백 예금보험공사 사장은 22일 IBK기업은행 15층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이같이 밝혔다.

위성백 사장은 과거 경영진 선임에 개입하지 않겠다고 했는데 입장이 바뀐것이냐는 질의에 "지주회사 지배구조 관련 의견을 낼 수 있다"고 답했다.

예보는 현재 우리은행 지분 18%를 보유한 최대주주다. 정부는 지난 2016년 예보 보유 우리은행 지분을 과점주주에 분할 매각하면서 경영에 개입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위성백 사장은 우리은행 지주사 전환 관련해서는 "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며 "지주사를 전환할 경우, 현재 은행 뿐 아니고 수익성이 높은 증권, 보험을 편입해 가치가 높아질 수 있다"고 말했다.

전하경 기자 ceciplus7@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