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닫기

'인슈어리움' 직토, 웹보안 업체 클라우드브릭과 MOU 체결

장호성 기자

hs6776@

기사입력 : 2018-10-17 14:30

[한국금융신문 장호성 기자]


인슈어테크 기업 직토(대표 김경태∙서한석)는 17일 국내 웹 보안 전문기업인 '클라우드브릭'과 '사이버 보안 보험상품 공동 연구 및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클라우드브릭은 지난해 말 보안 솔루션 전문기업인 펜타시큐리티에서 분사한 업체로 웹 애플리케이션 방화벽(WAF)과 SSL(Secure Sockets Layer) 암호화 트래픽, 디도스(DDos) 차단 솔루션은 물론 기존의 WAF 탐지기술과는 다른 논리기반의 탐지엔진을 사용해 보다 정교한 보안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향후 사이버 보안에 특화된 보험상품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에 나선다. 사이버 보험은 필요성은 높지만 위험률 측정이 어렵고 사고 발생 시 예상 손해율이 높은 점 등으로 인해 활성화가 어려웠던 분야다.

직토와 클라우드브릭은 사이버 보안 관련 데이터를 확보하고 자체 개발한 프레임워크를 결합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클라우드브릭이 개발중인 블록체인 플랫폼을 활용하면 전 세계 사이버 위협에 관한 다양한 데이터를 확보∙분석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를 통해 암호화폐 거래소 해킹 등의 사이버 보안 위험률을 보다 명확히 측정하고 나아가 보험료 및 보험금을 인슈어리움 토큰으로 거래하는 보험상품을 개발할 예정이다.

한편 직토는 암호화폐 '인슈어리움'(종목명 ISR)을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인 비트소닉(Bitsonic)에 상장한다. 거래는 17일 오후 3시부터 가능하다. 지난 8월 코인베네, 9월 코인제스트에 이어 세 번째 상장이다.

비트소닉은 거래 수수료의 일부를 보유자 및 추천인에게 배당하는 국내 최초의 수익공유형 암호화폐 거래소다. 현재 원화(KRW),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마켓에서 총 146개의 코인 및 알트코인이 거래되며 글로벌 대형 거래소 바이낸스와 API 연동을 통해 바이낸스 코인도 거래할 수 있다. 또한 편리한 UI와 체계적인 고객센터, 본인 소유 통장에서 원화 입금 시 바로 암호화폐를 구매할 수 있는 간편구매 서비스 등을 갖췄다.

서한석 직토 공동대표는 “현재 여러 보험사 및 기업들과의 협업을 통해 인슈어리움을 활용한 보험상품을 개발 중에 있다"며 "현재 구축 중인 보험 플랫폼이 완성되면 블록체인 기술이 실물 경제에 상용화되는 것으로 인슈어리움의 사용처가 보다 확대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포럼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