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미래에셋, 글로벌 ETF 순자산 1000억 달러 돌파…전 세계 14개지역에서 운용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3-07-18 09:55

미국, 캐나다, 호주, 일본 등…운용사 M&A 성과
한화 127조원 규모, 국내 ETF 시장 규모보다 커

  • kakao share
  • facebook share
  • telegram share
  • twitter share
  • clipboard copy
글로벌 ETF 1000억 달러 돌파 / 사진제공= 미래에셋자산운용(2023.07.18)

글로벌 ETF 1000억 달러 돌파 / 사진제공= 미래에셋자산운용(2023.07.18)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미래에셋이 한국, 미국, 캐나다, 호주, 일본 등 전 세계 14개 지역 글로벌 ETF(상장지수펀드) 순자산 규모가 1000억 달러(한화 127조원)를 돌파했다.

전 세계 ETF 운용사 중 13위 규모다.

적극적인 해외법인 확장, 운용사 인수합병(M&A)에 힘을 실어, 테마형 라인업에서 강점을 보이며 해외진출 20년, ETF 시장 진출 17년 만에 기록을 썼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전 세계에서 운용중인 ETF 순자산이 총 1000억 달러(USD)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전 세계 14개 지역에서 538개의 ETF를 운용하고 있다.

2006년 국내에서 처음으로 ‘TIGER ETF’를 선보인 이후, 미래에셋자산운용은 2011년 국내 운용사 최초 홍콩증권거래소에 ETF를 상장하며 본격적으로 글로벌 ETF 시장에 진출했다.

미래에셋그룹 글로벌전략가(GSO) 박현주닫기박현주기사 모아보기 회장은 미래에셋자산운용을 글로벌 ETF 운용사로 성장시키기 위해 적극적으로 해외법인을 확장하는 동시에 2011년 캐나다 ‘Horizons ETFs’를 시작으로, 2018년 미국 ‘Global X’, 2022년 호주 ‘ETF Securities(현 Global X Australia)’ ETF 운용사 인수합병(M&A)을 추진하며 글로벌 네트워크를 구축해왔다.

당시 국내에서는 한국 금융회사와 글로벌 금융회사의 경쟁은 무리라는 부정적인 반응이 팽배했으나, 박현주 회장은 글로벌 시장에 대한 장기적인 비전을 강조했다.

미국 Global X는 2018년 인수 당시에 비해 현재 운용자산 규모가 4배 이상 증가했으며, 대표 상품인 ‘Global X Nasdaq 100 Covered Call(QYLD)’의 최근 순자산은 81억 달러(USD, 한화 약 10조원)을 넘어섰다.

일본 Global X Japan도 일본 유일의 ETF 전문 운용사로서 차별화된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지난 3월에는 법인 설립 후 첫 상품을 출시한지 2년여만에 운용자산 1000억엔(한화 약 1조원)을 돌파했다.

캐나다 ETF 시장에서는 4위 운용사인 Horizons ETFs가 예금금리형 및 커버드콜 등 인컴형 ETF를 중심으로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이 밖에도 미래에셋자산운용은 2018년 인도에서 첫 ETF를 선보인 이후 현재 13개까지 라인업을 확대하는 등 신흥국 ETF 시장에서도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미래에셋은 인도에 인하우스 인덱스 회사 ‘Mirae Asset Global Indices’를 설립하고 유럽 ETF 시장조성(Market Making) 전문회사 ‘GHCO’를 인수하는 등 지수 개발부터 유동성 공급까지 ETF 비즈니스를 총괄할 수 있는 미래에셋 글로벌 ETF 운용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다.

미래에셋 글로벌 ETF의 브랜드 가치 향상에 집중하고 있다. 지난 5월 한국에서 열린 ‘ETF Rally 2023’에는 전 세계 미래에셋 글로벌 ETF 임직원들이 함께 모여 글로벌 비즈니스 시너지 창출 방안을 논의했다.

미래에셋의 글로벌 전체 ETF 순자산 규모는 국내 ETF 시장 규모를 앞서고 있다.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국내 ETF 시장 규모는 2023년 7월 14일 기준 102조2668억원 규모다.

김영환 미래에셋자산운용 글로벌경영부문 부사장은 "미래에셋의 전 세계 네트워크를 활용해 현지 시장을 철저하게 분석하면서 시장 지수형 상품에 치중하지 않고 테마 및 인컴(income) 영역에서 차별화된 혁신적인 상품을 제공해왔다”며 “2003년 국내 운용사 최초로 해외 시장에 도전장을 낸 이후 20년 동안 끊임없이 달려 온 미래에셋은 앞으로도 투자자들에게 경쟁력있는 상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미래에셋 글로벌 ETF 현황 / 자료제공= 미래에셋자산운용(2023.07.18)

미래에셋 글로벌 ETF 현황 / 자료제공= 미래에셋자산운용(2023.07.18)

이미지 확대보기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가장 핫한 경제 소식! 한국금융신문의 ‘추천뉴스’를 받아보세요~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오늘의 뉴스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