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다올투자증권, '1세대 VC' 다올인베스트먼트 매각 추진

정선은 기자

bravebambi@

기사입력 : 2022-12-06 18:23

다올투자증권 본사 / 사진제공= 다올투자증권

[한국금융신문 정선은 기자]
다올투자증권이 1세대 벤처캐피탈(VC)인 계열사 다올인베스트먼트 매각을 추진하고 있다.

6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다올투자증권(대표 이병철닫기이병철기사 모아보기, 이창근)은 다올인베스트먼트(대표 김창규, 신진호) 매각을 위해 국내 금융사 등을 접촉하고 매각 의사를 태핑하고 있다.

다올투자증권 관계자는 "다올인베스트먼트 매각을 추진하고 있다"며 "선제적 유동성 확보 차원"이라고 밝혔다.

대상은 다올투자증권이 보유한 다올인베스트먼트 지분 52%로, 희망 매각가는 2000억원 이상으로 알려졌다. 인수 후보 주체로는 금융그룹, 증권사 등이 거론되고 있다.

다올투자증권은 앞서 태국법인 'Daol Securities (Thailand) PCL' 매각도 착수했으며, 전사적인 정규직 대상 희망퇴직에도 나섰다.

다올인베스트먼트는 옛 KTB네트워크로 1981년 설립돼 40년의 업력을 보유하고 있다. 배달의민족(우아한형제들), 토스(비바리퍼블리카) 등 초기 투자자로 알려져 있다. 2021년 말 기준 운용자산(AUM)은 1조1745억원 규모다.

정선은 기자 bravebambi@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