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신한카드, 새 지역화폐 플랫폼 ‘서울페이플러스’ 앱 오픈

신혜주 기자

hjs0509@

기사입력 : 2022-01-24 08:59

오늘부터 서울사랑상품권 판매
현금 및 신용 · 체크카드로 구매

서울시 자치구별 서울사랑상품권 판매 일정. /자료제공=신한카드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신혜주 기자]
신한카드(대표이사 임영진닫기임영진기사 모아보기)가 서울시민의 대표 플랫폼을 만들기 위한 첫 발을 내딛었다. 신한카드는 새로운 지역화폐 플랫폼인 '서울페이플러스' 앱을 오픈했다고 24일 밝혔다.

세울페이스플러스 앱을 통해 서울시와 자치구가 발행하는 서울사랑상품권을 이날부터 구매·사용할 수 있으며, 이와 관련한 다양한 부가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서울사랑상품권은 기존에는 현금으로만 구매할 수 있었지만, 신한 신용·체크카드로도 구매할 수 있게 됐다. 카드로 구매 시 '신한pLay(신한플레이)' 앱을 설치하면 되고, 신용카드로는 월 100만원까지 구매 가능하다.

서울페이플러스 앱은 안드로이드 플레이스토어와 iOS 앱스토어에서 서울페이로 검색해 다운로드하면 된다. 만 14세 이상이면 가입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서울페이플러스 오픈에 맞춰 앱 다운로드 및 상품권 카드 결제 고객 대상 이벤트도 진행한다. 오늘부터 다음 달 3일까지 서울페이플러스 앱을 다운받은 고객 중 1만명을 추첨해 GS25 5000원 쿠폰을 제공한다.

또한 다음 달 28일까지 서울사랑상품권을 신한플레이로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LG오브제 냉장고·세탁기·스타일러(각 1명), LG오브제 청소기(5명), LG스탠바이미TV(5명),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모바일 쿠폰(1만 명), 1000 마이신한포인트(4만명)을 증정한다.

아울러 서울사랑상품권은 기존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신한카드는 향후 서울 내 모든 신한카드 가맹점까지 사용처를 확대할 계획이다.

상품권 결제방법은 서울페이플러스 앱에서 서울페이플러스 가맹점 QR을 촬영하거나, QR을 생성해 가맹점에 제시하면 된다. 가맹점은 서울페이플러스 앱을 설치하면 가맹점 매출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고 앱을 통해 거래 취소도 가능하다. 또 직원등록 기능을 통해 가맹점주 대신 직원이 서울사랑상품권을 결제하거나 취소할 수 있도록 했다.

기존에는 가맹점 매출대금이 취소대금보다 큰 경우에만 거래 취소가 가능했지만, 신한카드는 가맹점 편의를 위해 매출대금 유무에 상관없이 매출취소가 가능하게 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향후 서울시와의 협력을 통해 지속적으로 플랫폼을 고도화하고 다양한 행정·관광·문화 서비스 등을 추가해 명실상부한 서울시민의 플랫폼으로 만들 계획”이라며 "서울시민들이 생활 속에서 체감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달 24일부터 26일까지 서울사랑상품권 판매를 시작하는 만큼 자치구별로 발행일정을 확인해 구입하면 된다.

신혜주 기자 hjs0509@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