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IBK기업은행, 이현주 심리학 박사 영입

임지윤 기자

dlawldbs20@

기사입력 : 2021-07-16 11:57

초대 직원권익보호관에 외부 전문가 임용
윤종원 행장이 IMF 재직 때 눈여겨본 제도 활용

이현주 IBK기업은행 초대 직원권익보호관./사진=IBK기업은행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임지윤 기자]
IBK기업은행은 개방형 직위 공개채용으로 이현닫기이현기사 모아보기주 직원권익보호관(Ethics Officer)을 임용했다고 16일 밝혔다.

직원권익보호관으로 임용된 이현주 전 한국인성컨설팅 이사는 약 27년 경력의 임상심리학 박사다. 삼성전자와 넥슨, 안랩, 정부기관 등 다양한 조직에서 풍부한 고충 상담 경력을 보유한 전문가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이현주 직원권익보호관은 개인적 갈등부터 성희롱, 직장 내 괴롭힘, 정신과적 질환 등 여러 상황을 내담자 입장에서 수용하고 일관적인 원칙을 적용해 직원권익보호관에 적합한 인재”라고 평가했다.

기업은행이 국내 은행 최초로 도입한 ‘직원권익보호관(EO)’은 윤종원닫기윤종원기사 모아보기 행장이 국제통화기금(IMF) 상임이사로 재직 시 눈여겨본 IMF의 ‘EO’ 제도를 기업은행에 맞춰 신설한 직책이다. 은행장 직속으로 운영된다.

이현주 직원권익보호관은 기존 윤리경영을 담당해 온 준법감시인 역할과 별도로 직원 고충상담, 윤리신고 접수, 피해자 보호 등 직원 권익 보호를 위한 업무를 총괄한다.

윤 행장은 “조직 내 직위와 관계없이 IBK 직원이라면, 누구나 2차 피해 걱정 없이 상담하고 도움받을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지윤 기자 dlawldbs20@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