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TIMES 대한민국 최고 금융 경제지

DL이앤씨·우아한형제들, '배송 로봇' 도입

김관주 기자

gjoo@

기사입력 : 2021-05-14 09:43

건축물 내 배송 로봇 기술 실증·서비스 모델 개발 업무 협약 체결

13일 서울 한남동 DL이앤씨 드림하우스에서 나재현 DL이앤씨 주택사업본부 엔지니어링실장(좌측), 김요섭 우아한형제들 로봇사업실장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식이 진행됐다. / 사진=DL이앤씨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김관주 기자]
DL이앤씨(디엘이앤씨, 마창민 대표)와 우아한형제들이 '배송 로봇 기술·서비스 모델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DL이앤씨는 이르면 6월부터 우아한형제의 배송 로봇을 D타워 광화문에 시범 도입해 배송 서비스를 시작한다. 배송 로봇의 기술과 활용성을 검증하고 앞으로 주거 및 상업 시설까지 배송 로봇의 활용 범위를 확장할 계획이다.

D타워 광화문에서 배달 로봇 ‘딜리타워’를 이용해 커피 배달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다. / 사진=DL이앤씨

이미지 확대보기
D타워 광화문에는 실내 자율 주행과 층간 이동이 가능한 배달 로봇인 ‘딜리타워’가 도입된다. D타워 광화문 내에서 배달의민족 애플리케이션으로 D타워 광화문 입점 업체에 주문을 하면 배달 로봇이 식음료를 전달해 준다. 지하에 위치한 카페부터 시작해 점차 참여 업장을 확대해 D타워 광화문 전체를 비대면 배달 서비스가 가능한 공간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나아가 이를 바탕으로 다양한 주거, 상업 공간에 자율 주행 로봇 관련 서비스를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DL이앤씨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로봇과 건축물 내 게이트, 엘리베이터와의 연동 기술과 출입 동선 등 데이터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통해 로봇 활용에 최적화된 건축물 설계를 개발하고 다양한 서비스 모델을 검토할 예정이다.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아파트 단지 내 택배 배송·배송 라이더 출입과 같은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으로 로봇을 주목하고 있다.

나재현 DL이앤씨 주택사업본부 엔지니어링실장은 “자율 주행 기술의 발전과 함께 주거, 상업, 업무 공간 속으로 서비스 로봇이 빠르게 도입될 것”이라며 “자율 주행 로봇 서비스 도입을 통해 첨단 기술을 접목한 건축물 뿐 아니라 관련 서비스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요섭 우아한형제들 로봇사업실장은 “로봇 배달 서비스는 언택트 시대에 고객의 편의를 높이고 새로운 배달 수요를 창출해낼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이번 협력이 통해 우아한형제들의 향상된 배달 로봇 기술, 서비스 운용 능력을 입증하고 확산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관주 기자 gjoo@fntimes.com

데일리 금융경제뉴스 FNTIMES - 저작권법에 의거 상업적 목적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 금지
Copyright ⓒ 한국금융신문 & FNTIMES.com

한국금융 포럼 사이버관

더보기

FT카드뉴스

더보기

FT도서

더보기